한밭레츠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한밭레츠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처음으로 자주묻는질문 즐겨찾기추가
 
      
한밭레츠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품앗이소개 참여하려면
회원찾기 두루통장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수 날짜
447 이미지
 9월만찬 후기~    원도심레츠 125 2017/09/14
원도심레츠 9월만찬 풍경 입니다~개소식만찬 이후로오랫만에 함께하는 자리여서인지모두가 쉴새없이 서로의 안부를  물으면서 이야기보따리를 풀어놓았습니다.회원들이 한가지씩 준비해온 음식들이 떨어져갈때 즈음 늦게 오신 회원들이 들고온 음식이 다시 보태져서 모두가 너무너무 배부른  저녁만찬...
446 이미지
 앗!!! 레츠에 문화부장관이~~    원도심레츠 118 2017/09/14
지난 9월 1일 저녁에현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시인께서 '원도심레츠'를  다녀가신것은 아니고ᆢㅎ옆집 '구석으로부터'에서 진행한 '전국문화활동가대회'에 격려차 방문하셨는데....잠깐 아주아주 잠깐  들리신거랍니다.   구석에서는 사진찍을 엄두도 못내다가그래도 원도심레츠에서는 용...
445 이미지
 찾아가는 동네 가족만찬~ 세번째 댓글1   한밭레츠 165 2017/08/18
두루닥장에서 집구경 간다는 성화에 드뎌 물들다의 초대를 받았습니다. ㅎㅎ7월 17일 월요일에 모여 추동으로 출발~날씨는 조금 흐리지만 앞마당에서 찍은 전경은 고즈넉하기만 합니다.물들다와, 완두콩, 탄감자는 육아모임에서 만난 인연으로 함께 집을 짓고 사는 이웃입니다.마당을 같이 쓰고 요렇게 집이 붙어있지요.ㅎㅎ...
444 이미지
 7월 친구밥상 요리교실~~ 댓글3   원도심레츠 231 2017/07/26
7월 친구밥상 요리교실은여름보양식으로 안동찜닭을 자칫 더위에 입맛을 잃은분들을위한칼칼하고 개운한 고추장을 이용한 요리 몇가지를 (돼지고기매운탕,멸치볶음등) 준비했습니다.그리고ᆢ덤으로  주문판매중인 브로컬리표 수제떡갈비를  맛볼수 있었습니다.
443 이미지
 맥베스 프리뷰~~    원도심레츠 153 2017/07/26
지난7월 14일부터~23일까지 10일간'구석으로부터'에서 나무씨어터의 임황건배우와 동료배우들이 '맥베스'를 공연하였습니다.그 시작에 앞서 원도심레츠회원들에게 '맥베스 프리뷰'에 참여요청이 있어서 10여명의 회원이 번개로 참관하였습니다. '맥베스 프리뷰'  관람후에는 원도심레츠에 모여서 배우와 관객들의...
442 이미지
 7월 천연화장품 품앗이교실    원도심레츠 175 2017/07/26
7월 '천연화장품만들기품앗이교실'에서는모기퇴치제와 천연버물리를 만들었습니다.
441 이미지
 '휴 연구소' 첫 모임 댓글1   원도심레츠 170 2017/07/26
'원도심레츠'와 '구석으로부터'가 정동인쇄거리로 이전해서  이 동네분들과 함께 하려고하는  '휴~연구소'  연구원들의  첫모임이 있었습니다.처음 가져본 어마~어~마~한 옥강의 직함~^_^임명장도 명함도 없습니다.그래서....가오쌤께 부탁한 글씨로 알립니다.혹시나~~'돌'을 연...
440 이미지
 6월 두루닥장 이야기 댓글5   한밭레츠 263 2017/07/17
6월 마지막주 목요일 두루닥장이 열렸습니다.매년 "사상최대의 더위"라며 겁을 주는 마당에 레츠 사무실의 에어컨이 고장나서어찌하나 걱정이었습니다만 닥장이 열리는 품앗이방의 에어컨은 무사하고,먼곳에서 온다는 손님들도 큰 불만없이 닥장 구경 재밌게 하시고레츠거래방법등을 흥미롭게 보셨습니다.이제 ...
439 이미지
 "秀作" 중간보고    한밭레츠 174 2017/07/11
6월 둘째주 목요일부터숨어 있는 여성재능살리기로 전통음식강좌를 레츠에서 하고 있어요.전통음식중에서도 손 많이 가기로 이름난 폐백음식을 해봅니다.강사로는 송이가 참여하고동네에 사는 레츠회원, 가까운 동네주민들 한데 어울려진행되었습니다.첫 수업은 육포만들기였습니다.참여하신 분들이 요리초보부터 요리고수까지 ...
438 이미지
 찾아가는 동네 가족 만찬~ 두번째!! 댓글1   한밭레츠 231 2017/07/06
찾아가는 동네 가족 만찬~ 두번째!!이번에는 레츠가 있는 우리동네 수정교회에서 했습니다.동네에 한밭레츠를 더 알리고,동네분들과 조금 더 친해지고 싶어서 마련한 자리에요.오늘도 탄감자가 강사로 참여해남자, 여자가 아니라 사람 대 사람으로 관계 맺을때 더욱 서로를 자유롭고 행복하게 할 수 있다는너무도 당연한 얘기...
 
한밭레츠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